검색
  • 갤러리 내일 (Gallery Naeil)

최장칠 초대전

최종 수정일: 9월 9일




2021 1월 15일 부터 1월 28일까지 갤러리 내일에서

신년 특별 기획 최장칠 초대전이 열립니다.



신년을 맞이하여 2020년 1월 15일부터 1월 28일까지 갤러리 내일에서 신년 특별 기획 최장칠 초대전을 개최한다. 이번 전시에서는 낯선 색감의 표출과 스크래치 기법으로 나타난 자유롭고 해방감을 주는 자연 풍경 작품을 만나볼 수 있다.

작품의 시작은 추억을 회상하며 지나온 소중한 기억을 끄집어내는 것으로부터 시작된다. 회상을 꾸미며 작품에 위로 옮기며 미학적 상승의 코드를 맞춰간다. 최 작가 작품의 주요 핵심은 시간의 변화에 따른 색채의 변화와 자연에서 순식간적으로 일어나는 빛의 발현을 포착하려는 자연주의적인 경향의 인상주의 화법과 대중적 예술인 팝아트 적 요소를 접목해 정감으로 다채로운 색감들을 표현하는 것이다.

스크래치 기법은 우연적 요소와 실험적 정신이 합쳐져 하나의 표현양식이 만들어진다. 최 작가는 "감성 인식의 완성체라는 미학적 개념에 접근하여 자연의 틀에서 세상을 바라보게 됐고, 감성이 없는 이성은 절대 행복하지 않아서. 그래서 스스로 고민하고, 체험한 결과 자연이 배제된 삶을 상정할 수 없어서. 그걸 내가 느껴, 그 때부터 자연에서 모티브를 찾아서 그냥 시각적인 느낌이 아닌 그림 속에서 자연의 내음을 표현하려 했다. 혼잡하고 격해지는 감정의 잔상들을 해체하려고, 스크래치를 화법의 한 방법으로 선택하고 활용하면서부터 자연의 따듯함을 한층 더 고조시키려 했다"라는 동기 여부를 아직도 다짐하며 시 같은 그림을 오늘도 그린다.“라고 말했다.

오늘도 최장칠 작가는 "인식과 실천, 명상과 관조는 예술을 형성하는 데 중요한 핵심"이라는 말을 되새기며 안정된 화풍을 창작해나가고 있다.

이동현 문화예술연구소 평론가 글 발췌


Randomicity19465x90.5cmoil on canvas2019



Randomicity 18665x90.5cmoil on canvas2018



Randomicity 이노250x91cmoil on canvas2017



Randomicity 여심45.5x38cmoil on canvas 2020 400만원



Randomicity 수련45.5x53cmmixed media2020 500만원




Randomicity 숲53.5x65.5cmoil on canvas 2020 650만원



Randomicity - 그곳에 45x38cmoil on canvas 2020 400만원



Randomicity 꽃길 45x53cm mixed media 2020 500만원



Randomicity 새벽 27.5x46cm oil on canvas 2020 300만원





Randomicity 노을 46x53cm mixed media 2020 500만원



Randomicity - 그곳에 45x38cm oil on canvas 2020 400만원





최장칠(崔璋七) choi jang chil

개인전 15회

서울예고, 중앙대학교 동 대학원 졸

어제와 다른 내일전 (양평군립미술관)

한국-네팔 융복합미술전시회(네팔)

서울 이오회전 (콩세유갤러리)

일대일로 상해국제아트페어 (중국.상해)

아트프라이즈2019 (피카디리미술관)

영토전 (인사아트센터)

중앙현대미술제 회화63년 (금보성아트센터)

한국 자연동인전 (마루아트센터)

살롱 앙제팡당전(K 갤러리)

국제장애인인권전(마루아트센터)

현재 (사)한국미협 . 용산미협 고문. 한국자연동인회. 영토회 사무국장. 중앙대 서양화동문회장




"낯선 색감의 이상적 세계를 추구하다"

가식 속의 아름다운 미술을 거부하고

도취적 솔직함을 예술의 양식으로 표명한다.

시각적 느낌보다 더 월등한 체험적 느낌 즉, 몸짓 예술의 도취적 감정에서 영감을 끄집어낸다.

자연 속에서의 작가의 풍요로운 몸부림을 포효적으로 캔버스에 전달하고, 이제껏 흔하게 보지 못한 낯선 색감을 표출하는 것은 작가의 조형미술적 감각에서 교감할 수 있다.

최장칠 작가, 모든 작업에서 이성보다 몸으로 뿜어내는 감성의 역할이 자극적으로 연출되는 것은 그다지 부담스럽지 않다. 이는 그동안 수없이 많은 작품을 스크래치 기법으로 활용한 작업에 작가 삶의 일부가 묻어있는 것을 입증한다.

특히 우여곡절이 많은 작가의 삶도 작품의 밑그림으로 활용되고 발자취를 남긴다.

그의 작품의 유형은 스크래치 기법을 활용한 팝아트 요소가 절충된 인상주의로 불린다. 조금 더 형식과 기틀에서 벗어나 반체계적 그리고 자유로운 해방감을 자연의 풍광에서 욕구를 충족시키려 한다.

작가가 정교한 구상의 세계를 벗어나 격해지는 감정의 잔상들을 해체하려는 이유도 혼잡한 환경의 색감을 버리고, 밝고 맑은 이상적인 색감을 찾으려고 하는 것이다.

또한 스크래치 기법을 통해 나온 우연의 요소를 흡수하고 생성된 결과물을 실험적 정신에 하나의 표현양식으로 성취하려고 노력한다.

이에 식어가는 자연부터 익어가는 자연을 탐미하며 작가만의 강산풍월을 탄생시킨다. 흔히 볼 수 있는 자연이지만 작가만의 독특한 프레임으로 평화로운 유토피아 즉, 이상적인 자연의 나라를 그려낸다.

인위적이면서 정해진 색감을 지양하고 자연에서 느낀 감정의 색감을 덮고 덮어 순간의 착상 된 모습으로 향토적이면서 이상적인 색감의 풍광을 표출한다.

결국, 완벽하고 자신에게 전념한 이기적 면을 외면한 채 번뇌를 없애는 관상(觀想)에 돌입하고, 성숙한 경험과 축적된 기반을 형성하는 구조로 더욱 안정된 화풍을 창작한다.

-이동현문화예술연구소

이동현: 중앙대학 졸업

독일 프라이부르크 예술아카데미

서양화 및 설치예술전공

독일 프라이부르크 대학교 예술철학전공.

칼스루에 미디어예술대학

미디어예술전공


<전시 전경>












조회 17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 Instagram